바른말 고운말의 생활예절, 가족간의 호칭 및 촌수

 바른말 고운말의 생활예절, 가족간의 호칭촌수

시작최치원문헌소개다천부군파보지묘파자료실계촌법경주최씨 다천공파 게시판생활예절의 규범과 에티켓

[촌수의 정의] [촌수의 이해] [한국정신문화연구원] [계몽사백과] [두산세계대백과] [직계는 1촌] [계촌법 자료실] [성균관 질의회신]

올바른 계촌법잘못된 계촌법초등학교 4학년 2학기 교과서중학교 1학년 도덕 교과서중학교 1학년 기술ㆍ가정관련자료실

민법의 정의 l 신문기사01 l 신문기사02 l 민족문화사전 l 려증동 교수의 특별 기고 l 중학교 교과서 l 족보 별첨 자료 l 오류 있는 계촌법


[두산세계대백과사전] [중학교 1학년 도덕교과서(2003)] [교사용 지도서] [기술ㆍ가정교과서]
 

 

 

 

 

직계인 경우 무조건 1촌이 되는 것입니다.

촌수를 따지는 것은 직계 존비속간을 따지기 위함이 아니라, 방계 친족간을 따지기 위함입니다.

그러므로 직계 혈족을 촌수로 메기는 것은 처음부터 잘못된 것입니다.

 직계 촌수를 따지는데 민주주의 다수결의  원칙을 적용할 수 없습니다.

이 문제는 옳고 틀린 문제를 주장하는 것이 아니라 잘못을 수정하는 것입니다.

 

 

 

 

  

촌수를 따지는 일이 쉬운일은 아닙니다. 그러나 꼭 따져보아야 할 경우에는 따져야 합니다.

촌수를 따지기 위한 기본적인 목적은 유복(有服)의 문제 때문일 것입니다.

즉, 초상이 났을 경우 상복을 입는 사람을 따지기 위함이라 생각됩니다.

그러나 지금 잘못된 계촌법이 정설로 되어 있습니다. 얼마나 잘못되었는지 조차도 모르고 있다는 것입니다.

잘못된 사실조차 모르고 옳다고 우기시는 분들에게 아래의 예로 설명하겠습니다.

 

가령 부조(조부)는 돌아가셨고 증조(증조부)가 살아계시는데 증조(증조부)가 돌아가시게 되면 주상(으뜸 상주)는 누가 되느냐 하는 문제입니다.

현재 인터넷이나, 언론에서 옳다고 말하는 촌수법으로 따지면 나와 증조는 3촌이 됩니다.

그러나 조(조부)께서 주상이 되어야 하나 돌아가셨기에 주상이 될 수 없습니다. 또한 아버지(부)께서도 돌아가셨기 때문에 주상이 될 수 없습니다. 결국 손자인 내가 주상이 되는 것입니다.

방계를 계산하는 것이 촌수인데 나와 직계 조상을 촌수로 계산하게 되면 내가 주상이 될 수 없습니다.

그러나 내가 조상의 직계비속(1촌, 자손)이기 때문에 주상(主喪)이 되는 것입니다.

이런 경우를 승중상(承重喪)이라고 합니다. 제사시에 직계인 경우에는 축이 있고, 방계인 경우에는 축이 없습니다.

 

초상이 나면 상(喪)을 발표합니다. 이를 발상(發喪)이라 합니다.

먼저 상제(喪制, 상을 당한 자손) 중에서 주상(主喪)을 정합니다.

주상은 상주 중에서 초상을 주관하는 사람입니다.

주상은 죽은 사람의 장남이 됩니다. 장남이 죽고 없는 경우에는 장손이 아버지 대신에 맏 상주가 됩니다. 이를 승중상이라 합니다.

                - 잘못된 계촌법에 따라 이해를 한다면

                   죽은 사람의 장남과 차남은 1촌이 되나 차남은 주상이 될 수 없습니다.

                   장남이 죽고 없다면 주상은 죽은 사람의 손자가 되나 촌수로는 2촌이 됩니다.

                - 모순점 : 촌수로 1촌인 자식이 있는데, 2촌인 손자가 주상이 된다는 것은 모순입니다.

                - 손자가 주상이 되는 이유는 직계는 세대와 상관 없이 무조건 1촌이기 때문입니다.

                   죽은 사람의 자손은 모두 1촌입니다. 즉, 손자가 1촌이기 때문에 주상이 됩니다.

 

                (참고) 장자나 장손의 상은 그 아버지나 할아버지가 주상이 됩니다.

                          그러나 중자(衆子, 맏아들 이외의 모든 아들)나

                          중손(衆孫, 맏손자 이외의 모든 손자)의 상은 그의 아들이 주상이 됩니다.

 

또한, 묘사(시사, 용어는 지방에 따라 다를 수 있습니다)는 기제사를 모시지 않는 4대조 이상의 조상 모두를 포함하여 날을 정하여 묘사를 지내는 것입니다. 이 때 묘사에 참석하는 사람은 직계 자손들입니다.

 

직계혈족을 잘못된 촌수법으로 따진다면, 본인은 문창후 32세손으로 31촌간이 됩니다.

놀랄 일로 31촌간으로 남이 되고 마는 것입니다.

법률적 친족의 범위를 8촌으로 정하는 사실에 미루어 본다면 시조가 남이 되고 마는 것입니다.

 

감히, 우리의 시조 고운 선조를 남이라 말할 수 있습니까?

 

또 하나의 문제는

인터넷이 급속히 보급되면서 잘못된 계촌법이 널리 알려져 있다는 것입니다.

계촌법을 자신의 홈페이지에 소개하기 위하여 다른 사이트의 잘못된 계촌법을 그대로 게시하는 실정입니다.

신문, 언론 등에서도 도표까지 그려 계촌법을 설명하고 있으나, 틀린 내용으로 전달되고 있습니다.

 

잘못된 계촌법이 가족간의 그 기본 질서를 해치는 것입니다.

지금이라도 잘못된 계촌법을 바로 잡아야 하는 것입니다.

 

 

 

촌수관련 내용을 사전에서 알아보면

촌수를 친등(親等)이라고도 한다(민법 985조 1항 ·1000조 2항). 촌수의 본래의 뜻은 손의 마디라는 뜻이다. 촌수가 적으면 많은 것보다 근친임을 의미하며, 또 촌자(寸字)는 친족을 가리키는 말로 쓰이기도 한다. 예를 들면 숙부를 3촌, 종형제(從兄弟)를 4촌이라 하는 것과 같다. 그러나 직계 혈족에 관하여는 촌수로서 대칭(代稱)하지 않는 것이 관습이다. 촌수를 계산하여 친족간의 원근을 측정하는 입법주의를 세대친등제(世代親等制)라 한다.

 

그러나, 사전의 정의와는 달리 내용 설명은 할아버지를 2촌이라 설명하고 있습니다. 가장생활과 예절에 관한 많은 책들이 역시 잘못되어 있습니다. 바르게 되어 있는 책이 있으나, 그 숫자는 너무나도 적습니다. 99%가 잘못되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잘못된 사실을 말하는 책이 많다고 하여 다수결의 원칙에 따라 틀린 내용을 옳다고 할 수는 없는 것입니다. 이제 잘못된 모범답안으로 학생들을 평가하는 일은 그만두어야 합니다.

 

경주최씨 광정공 다천공(다천부군)파, 촌수, 호칭

경주최씨 다천공파  http://dacheon.net  여러분의 방문을 환영합니다.    

회장: 010-3503-1965, 총무: 010-8563-5598

홈페이지 관리자 : 010-9309-5174/ 이메일 : ecw100@nate.com
주소 : 51512, 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 외동반림로138번길 6(중앙동 9-4번지)

 Copyright ⓒ 2000 Dacheon.net 경주최씨 다천공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