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최씨 광정공파 / 다천공(다천부군)파

 바른말 고운말의 생활예절, 가족간의 호칭촌수

시작최치원문헌소개다천부군파보지묘파자료실계촌법경주최씨 다천공파 게시판생활예절의 규범과 에티켓

[촌수의 정의] [촌수의 이해] [한국정신문화연구원] [계몽사백과] [두산세계대백과] [직계는 1촌] [계촌법 자료실] [성균관 질의회신]

올바른 계촌법잘못된 계촌법계촌법 자료실친척간의 호칭경주최씨 분파/지파교과서(초등학교)교과서(중학교)

민법의 정의 l 신문기사01 l 신문기사02 l 민족문화사전 l 려증동 교수의 특별 기고 l 중학교 교과서 l 족보 별첨 자료 l 오류 있는 계촌법


경주최씨 다천공(부군)파 생활예절 [가정언어]

 로그인

숙맥말
최현영  (Homepage) 2006-12-31 12:36:17, 조회 : 1,561, 추천 : 280

어리석은 바보를 일컬어 숙맥(菽麥)이라고 합니다. 숙(菽)은 콩이요, 맥(麥)은 보리입니다. 섞여 있는 콩과 보리를 따로따로 가려 내지 못하는 사람을 일컬어 숙맥이라고 하는 바, 이것은 불능변숙맥(不能辨菽麥)이라는 다섯 자가 줄어든 말입니다. 그 불능변숙맥이라는 말의 출처가 좌전(左傳)인데, 그곳에서 이르기를 〈주자(周子)에게 형이 있었는데 콩과 보리를 가려내지 못할 만큼 지혜가 없는 사람이었습니다〉라고 되어 있습니다. 이런 사람을 두고 배달겨레는 〈오줌똥을 못가리는 사람〉이라는 말을 만들었습니다. “세 살만 되면 오줌똥을 가려내거늘”이라는 말이 그 앞에 나오게 됩니다. “숙맥”이든 “오줌똥”이든 모두 바보를 두고 이르는 말입니다.  

누나남편을 두고 매형(妹兄)이라고 말하는 숙맥이 있다고 합니다. 이것은 누나자(姉)와 누이매(妹)를 가려내지 못하는 숙맥이 저지른 것으로 믿어집니다. 누이남편을 뜻글자로 정확히 번역한 것이 매부(妹夫)입니다. 누이남편을 부를 경우에는 “○서방”이라고 불러야 되고, 서로 사이의 걸림을 알려주는 걸림말로는 〈매부〉또는 〈누이남편〉이라고 해야 됩니다. “박서방, 왔는가”라든지 “그 사람 우리 매부일세”라든지, “○○○가 저의 매부입니다”라고 말을 해야만 졸가리가 있는 분명한 사람으로 됩니다. 숙맥말은 아니지만 서투른 말로 제매(弟妹)라는 말을 사용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이 경우는 누이만을 가리키는 것이 되어 말뜻으로는 누이남편이 되지 못하기에 재미없는 말입니다. 누나남편만이 자형(姉兄)또는 “새힝”으로 불리어지는 것이니, 〈○서방〉․〈매부〉소리를 거듭 내어서 숙맥이 되는 일이 없도록 해야 됩니다.

고모남편을 두고 “고모아버지”라고 말하는 숙맥이 있다고 합니다. 고모남편을 뜻글자로 정확히 번역 고모부(姑母夫)로 됩니다. 어떤 숙맥이 姑母夫(고모부)를 배달말로 번역함에 아비부(父)자만 알고 남편부(夫)자가 있는 줄을 모르다가 보니, “고모남편”이라고 번역하지를 못하고 “고모아버지”라고 번역했던 것으로 믿어집니다. 아무튼 이것은 아비부(父) 자와 남편부(夫) 자를 가려내지 못하는 숙맥이 저지른 것으로 보입니다. 고모의 아버지는 곧 자신의 할아버지로 됩니다. 고모남편을 부르는 부름말이 “새아제”이기 때문에 “새아제, 오셨습니까”라고 말을 해야 됩니다. 그리고 “그 어른이 저의 고모부입니다.:라든지, ”그 어른이 우리 고모남편일세. 그 어른이 우리 고모부입니다.“라고 말을 해야만 졸가리가 있는 분명한 사람이 됩니다.

이모남편(姨母夫)를 “이모아버지” 또는 “이모아제”라고 부르는 숙맥이 있다고들 합니다. 이모남편은 나의 친당손님이 아니기에 아예부름말이 없는 것입니다. 부름말이 없는 경우에는 걸림말로 대용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그리하여 “이모부, 오셨습니까” “그 어른이 저의 이모 남편입니다. 그 어른이 우리 이모부입니다.”라고 말을 해야만 졸가리가 있는 분명한 사람으로 됩니다.

손부를 두고 “손자며느리”라고 말하는 숙맥이 있다고 합니다. “손자아내”를 중국글자로 정확히 번역하면 손부(孫婦)가 됩니다. 손부를 배달말로 번역하면 “손자아내”가 됩니다. 이러함에도 불구하고 “손부”를 두고 “손자며느리”라고 말한다고 하니 숙맥이 아닐 수 없습니다. “손자며느리”는 “손자의 며느리”로 됩니다. 손자의 며느리는 증손자의 아내, 곧 증손부(曾孫婦)가 되는 것입니다. 이 숙맥의 경우는 부(婦) 자가 아내 [妻]를 뜻하는 부(婦) 자인 줄 몰랐던 것으로 보입니다. 아들의 아내를 중국글자로 번역하면 자부(子婦)로 됩니다. 이 자부라는 말의 뜻을 조금이라도 헤아려 보았다면 하면, 그 부(婦) 자가 아내를 뜻하는 것이었음을 알았을것이로되, 며느리가 곧 자부이요, 자부가 곧 며느리라는 마술에 걸려서 부(婦) 자를 며느리로 착각하게 되어 마침내 숙맥이 되었던 것으로 보입니다.

질부(姪婦)를 두고 “조카며느리”라고 말하는 숙맥이 있습니다. 조카의 아내를 뜻글자로 번역하면 질부(姪婦)로 됩니다. “조카며느리”라고 하면, 조카가 며느리를 본 것인데 조카의 며느리는 나 자신의 종손부(從孫婦)가 됩니다.

서로 다른 두 개의 낱말이 합해서 하나가 될 경우, 뒤의 낱말은 앞의 낱말에 종속되는 관계를 지니는 바, 뜻으로는 그 두 낱말 사이에 《의》가 놓이게 됩니다. “손자아내”는 “손자의 아내”가 줄어든 말이고, “조카아내”는 “조카의 아내‘가 줄어든 말이고 ”손자 며느리“는 ”손자의 며느리“가 줄어든 말이고, ”조카며느리“는 ”조카의 며느리“가 줄어든 말이라는 것을 알았다고 하면 숙맥은 면했을 것입니다. ”손부“ ”질부“라는 말을 거듭 소리내어서 그것이 몸에 배도록 익혀야 합니다.

손자(孫子)를 두고 “손주”라고 말하는 숙맥이 있습니다. 〈손자〉의 “子”는 아들이 아니고 받침말대로 상용된 〈子〉와 같습니다. 이 경우은 〈주전子〉라는 말에서 사용된〈子〉와 같습니다. 손자가 할애비 할미를 죽이는 것을 중국글자로 적으면 〈孫誅〉로 됩니다. 사람죽일 주(誅)자입니다. 손주조(孫誅祖)를 줄인말이 손주(孫誅)로 됩니다.

며느리만이 사용할 수 있는 할아버님, 할머님, 아버님, 어머님이라는 부름말을 아들․손자들이 자기말을 버리고 덩달아서 할아버님, 할머님, 아버님, 어머님이라고 부르는 숙맥들이 있다고 합니다.

“할머님, 아버님, 어머님”이라는 말은 며느리 계열만이 사용할 수 있는 며느리말입니다. 친당과 척당에게는 “어른”을 붙이고, 처당 부인에게는 “님”을 붙이는 바, “장인어른” “처삼촌어른” “장모님” “처숙모님”이 그 보기입니다. 처당동급끼리 사이에는 “님”이라는 말을 사용하지 아니합니다. 〈처남〉 〈처남댁〉 〈처사촌〉 〈처사촌댁〉 이라고 불러야 될 것을 〈처남님〉 〈처남댁님〉이라든지 〈처사촌님〉 〈처사촌댁님〉이라는 말은 사용불가로  됩니다. 이러 이러하기에 자네가 말한 그 말은 틀린말이라고 알려 주면 숙맥일수록 부아를 내게 됩니다.

아들을 〈아범〉이라고 부르고, 며느리를 〈어멈〉이라고 부르면서, 〈하게말〉을 사용하는 숙맥 늙은이가 텔레비전속에 있습니다. <아범〉아란 〈아버님〉의 준말이요, 〈어멈〉이란 〈어머님〉의 준말이거늘 해괴하게도 아들을 시아버지로 대접하고, 며느리를 시어머니로 대접하고 있으니, 이 숙맥 늙은이가 인륜을 무너뜨린 또 하나의 패륜당입니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zero

경주최씨 광정공 다천공(다천부군)파, 촌수, 호칭

경주최씨 다천공파  http://dacheon.net  여러분의 방문을 환영합니다.    

회장: 010-3503-1965, 총무: 010-8563-5598

홈페이지 관리자 : 010-9309-5174/ 이메일 : ecw100@nate.com
주소 : 51512, 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 외동반림로138번길 6(중앙동 9-4번지)

 Copyright ⓒ 2000 Dacheon.net 경주최씨 다천공All rights reserved.